울산시 수소규제특구 위그선 포함 추진 ::::: 기사

울산시 수소규제특구 위그선 포함 추진 ::::: 기사 울산시가 수소그린모빌리티 규제자유특구에바다 위에 떠서 이동하는 ‘위그선’을 추가하는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. 울산시는 위그선에 수소연료전지를 장착해서특구에서 다양한 실증을 거치면위그선의 기능이 더욱 개선될 것으로기대하고 있습니다. 2019년 11월 지정된 수소규제특구에서는수소지게차와 수소선박 등 다양한수소연료 기반의 모빌리티 실증이진행되고 있습니다. 울산시 수소규제특구 위그선 포함 추진 ::::: 기사 유영재 plus@usmbc.co.kr

황량한 옛 SPP조선소 터 27만㎡, 국내 위그선 생산기지 되나 | 연합뉴스

황량한 옛 SPP조선소 터 27만㎡, 국내 위그선 생산기지 되나 | 연합뉴스 (사천=연합뉴스) 지성호 기자 = 경남 사천 제2일반산업단지 내 수년간 방치된 옛 SPP조선소에 위그선 공장 설립 움직임이 일고 있다. 28일 사천시에 따르면 지역 내 위그선 제조업체 ‘아론비행선박’은 협력업체 6∼7곳과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옛 SPP조선소 터에 생산시설과 지원시설을 갖출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. 아론은 최근 포항∼울릉도 간 여객…

“첨단선박 기대해요” 울산·경남, 개발 열풍 – 매일경제

“첨단선박 기대해요” 울산·경남, 개발 열풍 – 매일경제 현대중공업, 대우조선해양, 삼성중공업 등 국내 굴지의 조선업체가 위치해 있어 대한민국 조선업 1번지로 불리는 울산과 경남에서 바다 위를 날거나 배터리로 움직이는 첨단 선박 개발이 한창이다. 첨단 선박은 관광용으로 제작돼 지역 관광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전망이다. 울산시는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함께 국내 최초 직류(DC) 기반 전기추진선 개발에 착수했다고 1일 밝혔다. 전기추진선은 충전이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