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PP조선 부지, 위그선 복합단지로 새 출발

아론비행선박, SPP부지 13만㎡ 매입, 9월부터 해양·항공 복합클러스터 조성연간 90척 생산 수년째 적막감 감돌던 사천 제2일반산업단지 내 옛 SPP조선소 터가 새 주인을 찾았다. 국내 유일의 위그선 제조업체인 아론비행선박(주)(대표 조현욱)는 지난 4일 옛 Spp조선 부지(사천시 사남면 초전리 1988 일원) 27만㎡(약 7만 평) 가운데 13만4213㎡(4만 평)을 400억 원에 매입했다고 밝혔다. 위그선은 비행기 형태를 하고 있으면서 바다 위를 비행하는…

‘FI 유치’ 아론, ‘위그선 양산·R&D’ 기반 구축 시동

경남 사천에 대량생산 클러스터 조성, 20인승 차세대 모델 개발 착수 아론비행선박산업(이하 ‘아론’)이 위그선을 대량 양산하고 연구·개발(R&D)하는 기반을 구축하는 데 시동을 걸었다. 최근 재무적 투자자(FI)의 실탄 345억원을 유치하면서 계획 추진에 탄력이 붙었다. 연간 90척의 위그선을 제작할 수 있는 대량 생산 클러스터(복합단지)를 경남 사천에 조성한다. 수소연료전지를 탑재한 20인승 차세대 모델도 개발한다. 유럽 국가를 시작으로 동남아, 중동 등…

울산시 수소규제특구 위그선 포함 추진 ::::: 기사

울산시 수소규제특구 위그선 포함 추진 ::::: 기사 울산시가 수소그린모빌리티 규제자유특구에바다 위에 떠서 이동하는 ‘위그선’을 추가하는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. 울산시는 위그선에 수소연료전지를 장착해서특구에서 다양한 실증을 거치면위그선의 기능이 더욱 개선될 것으로기대하고 있습니다. 2019년 11월 지정된 수소규제특구에서는수소지게차와 수소선박 등 다양한수소연료 기반의 모빌리티 실증이진행되고 있습니다. 울산시 수소규제특구 위그선 포함 추진 ::::: 기사 유영재 plus@usmbc.co.kr

황량한 옛 SPP조선소 터 27만㎡, 국내 위그선 생산기지 되나 | 연합뉴스

황량한 옛 SPP조선소 터 27만㎡, 국내 위그선 생산기지 되나 | 연합뉴스 (사천=연합뉴스) 지성호 기자 = 경남 사천 제2일반산업단지 내 수년간 방치된 옛 SPP조선소에 위그선 공장 설립 움직임이 일고 있다. 28일 사천시에 따르면 지역 내 위그선 제조업체 ‘아론비행선박’은 협력업체 6∼7곳과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옛 SPP조선소 터에 생산시설과 지원시설을 갖출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. 아론은 최근 포항∼울릉도 간 여객…

“첨단선박 기대해요” 울산·경남, 개발 열풍 – 매일경제

“첨단선박 기대해요” 울산·경남, 개발 열풍 – 매일경제 현대중공업, 대우조선해양, 삼성중공업 등 국내 굴지의 조선업체가 위치해 있어 대한민국 조선업 1번지로 불리는 울산과 경남에서 바다 위를 날거나 배터리로 움직이는 첨단 선박 개발이 한창이다. 첨단 선박은 관광용으로 제작돼 지역 관광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전망이다. 울산시는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함께 국내 최초 직류(DC) 기반 전기추진선 개발에 착수했다고 1일 밝혔다. 전기추진선은 충전이…

경남벤처투자, 영남권 스타트업 베팅 속도전

경남벤처투자가 영남권 스타트업 베팅에 속도를 냈다. 올해 1~5월 발굴한 6개 업체 가운데 4곳이 지역 회사로 얌테이블, 아론비행선박산업, 드림팜, 아피셀테라퓨틱스 등이 거론된다. 작년 말 200억원 규모로 조성한 ‘경남 리버스이노베이션 투자조합’의 소진율은 올해 상반기 안에 50%까지 도달할 전망이다. 2일 경남벤처투자 관계자는 “올해 들어 스타트업 6곳에 40억원을 집행했는데, 그 중 4곳이 영남권 회사”라며 “이커머스, 제조업, 바이오 등 다양한…